2022.01.15 (토)

  • 구름많음강릉 2.7℃
  • 흐림서울 -2.3℃
  • 흐림인천 -1.8℃
  • 구름많음수원 -1.5℃
  • 구름많음충주 -5.5℃
  • 구름많음대전 -2.4℃
  • 구름많음대구 -0.6℃
  • 구름많음전주 -0.7℃
  • 구름많음울산 2.0℃
  • 구름많음광주 0.3℃
  • 구름많음부산 6.2℃
  • 구름많음순천 0.8℃
  • 구름많음제주 7.1℃
  • 구름많음천안 -4.0℃
  • 구름조금경주시 -2.1℃
  • 구름많음거제 3.8℃
기상청 제공

문화/연예

'워맨스가 필요해', 최정윤->심상정 후보 출연에 자체 최고 시청률 경신! 동시간대 예능 시청률 1위

URL복사

 

[ 포에버뉴스 김경순 기자 ] SBS '워맨스가 필요해'가 자체 최고 시청률 기록을 또 한 번 갈아치웠다.

지난 2일 방송된 '워맨스가 필요해'는 분당 최고 시청률 7.6%, 평균 시청률 4.9%(이상 닐슨미디어코리아 수도권 가구 기준)를 기록하며 동시간대 예능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

지난 2일 방송된 '워맨스가 필요해'에서는 '반가운 얼굴' 배우 최정윤이 등장했다. 데뷔 25년차 배우지만, 최근 이혼절차를 밟게 된 최정윤은 "기사에 나온 상황 그대로다. 이혼 절차가 진행 중인데, 이건 딸과 나, 아빠의 문제다. 가장 중요한 건 딸이다. 내 선택으로 아빠를 뺏고 싶지 않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최정윤은 '6살 딸 지우가 나를 성장시키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최정윤의 평범한 일상도 공개됐다. 서울에서 동탄으로 이사오게 됐다는 최정윤은 '나이가 애매해 언제 일을 다시 할 줄 모른다'며 공인 중개사 강의도 들었다. 알바 이력서까지 제출했다는 최정윤은 경제적인 어려움까지 고백했다. 이후 최정윤의 피아노 선생님이 찾아왔다. 40년간 거의 가족처럼 지냈다는 선생님에게 최정윤은 '지우가 보고 싶어하는 아빠를 볼 수 없다는 게 가장 문제다. 가장 미안하다'라며 '육아는 많은 도움을 받고 있지만 경제적인 게 현실적인 고민'이라고 털어놓았다.

이밖에 이날 방송에서는 정의당 심상정 대선후보의 '며느리 워맨스'가 최초 공개됐다. 심 후보의 남편도 공개됐는데, 남편인 이승배 이사장은 심 후보를 위해 30년째 외조를 하고 있다고 밝혀 MC 홍진경, 장도연을 부러움을 샀다. 심 후보는 '남편에게 미안하기보다 고맙다'라며 애틋함을 드러냈다.

이후 시가를 방문한 '둘째 며느리' 심 후보는 시어머니와 남편이 외출한 사이 며느리들과 함께 오붓한 저녁시간을 보냈다. 시어머니 에피소드로 뭉친 며느리들은 방송을 의식한 듯 '기승전 시어머니 칭찬'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며느리들은 심 후보를 위해 '대선후보 축하파티'를 열었고, 심 후보는 감동한 모습을 보였다. 셋째 며느리는 심 후보에게 '왜 관리를 안 하냐'며 '쌍꺼풀을 해봐라'라고 제의해 남다른 입담을 자랑했다. 셋째 며느리는 쌍거풀 테이프 시술을 시도했고 심 후보는 '심쌍정' 모습이 강게 공개돼 폭소를 자아냈다. 이 장면은 분당 최고 시청률 7.6%를 기록하며 '최고의 1분'을 차지했다.

한편, 방송 말미에는 '성수동 4인방'의 개인생활이 펼쳐져 호기심을 자아냈다. 특히 차예련은 눈물을 펑펑 흘려 다음주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더했다. '워맨스가 필요해'는 매주 목요일 밤 9시에 방송된다.

포토뉴스

더보기

섹션별 BEST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