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5 (목)

  • 맑음강릉 8.8℃
  • 맑음서울 5.9℃
  • 맑음인천 6.6℃
  • 맑음수원 6.7℃
  • 맑음충주 6.4℃
  • 맑음대전 8.0℃
  • 맑음대구 11.6℃
  • 맑음전주 10.0℃
  • 맑음울산 12.0℃
  • 맑음광주 10.8℃
  • 맑음부산 13.4℃
  • 맑음순천 9.7℃
  • 맑음제주 13.7℃
  • 맑음천안 6.8℃
  • 맑음경주시 11.4℃
  • 맑음거제 10.5℃
기상청 제공

용인시, 샐러드볼 야구단, “함께 야구하며 문화 다양성 배워요”

백군기 용인시장, 현장 방문해 아이들 격려하고 소통

URL복사

 

 

 

[ 포에버뉴스 김경순 기자 ] 백군기 용인시장이 25일 ‘샐러드볼 야구단’훈련장을 방문해 격려하고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샐러드볼 야구단은 러시아, 캄보디아, 필리핀 등 다문화 가정의 아동 4명과 비다문화 가정의 아동 8명 등 총 12명이 활동하고 있다.

 

야구를 통해 아이들에게 서로의 문화를 경험하고 배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용인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지난 9월 창단, 매주 목요일 기초체력 훈련 및 기본 규칙, 투구, 배팅 등의 전문 기술을 배우고 있다.

 

용인시 수지구 동천로에서 ‘임재철의 바른야구’을 운영하고 있는 임재철 전 프로야구선수가 훈련장소 제공은 물론 재능기부형식으로 아이들의 훈련을 도맡고 있다.

 

백 시장은 이날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아이들의 꿈과 희망을 응원했다.

 

백 시장은 “야구라는 스포츠로 서로의 문화를 배우고 ‘함께’라는 공동체 의식을 만들어가는 아이들이 참으로 대견하다”면서 “국적과 상관없이 다양한 정책들로 용인시의 모든 아이들이 몸도 마음도 건강하게 성장하고 꿈꿀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더보기

섹션별 BEST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