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30 (목)

  • 흐림강릉 28.4℃
  • 서울 21.3℃
  • 인천 23.7℃
  • 천둥번개수원 25.5℃
  • 흐림충주 25.5℃
  • 대전 27.8℃
  • 구름조금대구 33.0℃
  • 흐림전주 30.2℃
  • 맑음울산 30.7℃
  • 구름많음광주 29.3℃
  • 맑음부산 27.7℃
  • 구름많음순천 28.9℃
  • 구름조금제주 30.3℃
  • 구름많음천안 29.0℃
  • 맑음경주시 33.0℃
  • 구름조금거제 26.4℃
기상청 제공

문화/연예

김준호♥김지민, 열애 발표 후 첫 동반 출연 ‘돌싱포맨’ 화요 예능 전체 1위!

 

[ 포에버뉴스 김경순 기자 ]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으로 열애 발표 후 첫 동반 출연에 나선 김준호♥김지민이 유쾌하면서도 달달한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4일 방송된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은 수도권 가구시청률 5.6%, 화제성과 경쟁력 지표인 2049 타깃 시청률 2.4%로 동시간대 1위는 물론 화요 예능 전체 1위를 차지했다. 분당 최고 시청률은 7%까지 올랐다.

이날 방송에는 김준호와 열애 발표로 큰 화제를 모았던 김지민이 등장해 관심을 집중시켰다. 김지민은 '심장이 간질간질하다'라며 공개 열애 발표 후 처음으로 방송 프로그램에 동반 출연하게 된 소감을 밝혔다.

이날 김준호의 '조랑이' 김지민의 등장에 멤버들은 '두 사람이 사귀는게 맞는지 확인해보자'라며 김지민을 향한 '테레사수녀 썰', '김준호 동정론 썰' 등을 언급했다. '혹시 신변의 변화가 생겨서 '에라 모르겠다' 만나는 거냐'라는 탁재훈의 질문에 김지민은 '코로나 타격도 있다. 2년 동안 우물 안 개구리처럼 만나는 사람이 없긴 했다'라며 너스레를 떨어 김준호를 당황하게 했다. 그러나 김지민은 이내 '근데 매번 불쌍해 보이다가 오히려 안 불쌍해 보일때가 더 남자로 보였다. 열심히 일하는 모습이 멋있었다'라며 속마음을 밝혔다.

김준호는 김지민에게 반하게 된 계기에 대해 '지민이가 예쁘기도 하지만 의리가 있다'라면서 '사석에서 사람들이 지민이 칭찬을 많이 하는데, 어느 날부터 '남자들이 왜 이렇게들 지민이를 좋아하지' 싶었다. '안되겠다. 내 여자로 묶어야겠다' 싶은 생각이 슬며시 들었다'라고 해 눈길을 끌었다. 이에 탁재훈은 '포졸이냐'라며 장난 섞인 질투심을 드러내 웃음을 안겼다.

김지민은 김준호의 진심을 느꼈던 일화를 공개하기도 했다. 술에 취한 김준호가 김지민과 영상 통화를 하던 중 '이렇게 행복해도 되나'라고 하며 울었다는 것. 김준호는 '다음날 소름 돋긴 했는데 그때 행복의 눈물이 흐르던 게 아직도 기분은 좋다'라고 해 멤버들의 심기를 불편하게(?) 했다. 이어 김지민은 '웃기기도 했지만 진심이구나 싶었다'라면서 '의외로 낭만을 즐기는 스타일이다. 내가 공주가 된 기분을 느끼게 해준다'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두 사람은 공개 연애에 대한 생각도 밝혔다. 김준호는 '가장 신경 쓰이는 건 만났다 헤어지는 경우'라면서도 '난 헤어질 생각이 영원히 없다'라고 했다. 이에 이상민은 '영원한 사랑은 없다. 그래도 영원한 사람은 있다'라고 했고, 김준호는 '채무자?'라고 놀렸다.

그런 김준호는 '나는 망해도 지민이가 있다'라며 으스대기도 했다. 그러나 김지민은 '난 망하면 안 만날 거다. 왜 망할 생각을 하냐'라며 단칼에 잘라 이야기했다. 이에 김준호는 '너 나 돈 보고 만나?'라고 농담했고, 김지민은 '돈 봤으면 다른 사람 만나지'라고 받아쳐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김준호♥김지민 커플의 티키타카 케미가 돋보인 이 장면은 웃음을 자아내며 분당 시청률 7%로 '최고의 1분'을 차지했다.

이외에도 이날 방송에는 김준호, 김지민이 싸운 일화, 연애 성향 등이 공개돼 관심을 모았다. 그런가 하면 김준호의 '돌싱포맨' 하차에 대한 이야기도 나왔는데. 멤버들은 '준호가 지금 하차를 해도 큰 무리는 없다'라며 몰아갔고, 이에 김지민은 '저희가 헤어진 척하겠다. 뽀뽀도 몰래 숨어서 하겠다'라고 해 폭소를 자아냈다.

포토뉴스

더보기

섹션별 BEST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