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2 (금)

  • 맑음강릉 28.0℃
  • 연무서울 29.0℃
  • 박무인천 27.5℃
  • 구름많음수원 28.5℃
  • 맑음충주 29.7℃
  • 맑음대전 30.3℃
  • 구름조금대구 32.1℃
  • 구름조금전주 28.7℃
  • 맑음울산 28.7℃
  • 구름많음광주 28.9℃
  • 박무부산 26.4℃
  • 맑음순천 28.9℃
  • 흐림제주 26.1℃
  • 맑음천안 29.2℃
  • 구름조금경주시 30.9℃
  • 구름조금거제 26.3℃
기상청 제공

오피니언

화성에서 띄우는 편지233

-탄소중립 실천 선언 참관

 

탄소중립 실천 선언 참관

시인/영화감독 우호태

 

기후온난화로 지구촌 곳곳에서 폭설, 폭우, 폭염, … 이상기후 현상으로 지구가 헉헉대니,, 이에 열국이 모여 온난화 주범인 탄소감축방안으로 탄소중립 제로의 목표년도를 국제사회에 약속하는 바다.

우리나라도 일본과 더불어 2050년을 탄소중립 제로 목표년도로 정하고 있다.

 

"지구를 살리자" 익히 들어온 바요, 그에 실천은 나를 비롯한 내집부터 실천하는 것이니 진즉 행정관서에서 구체적 실천지침을 홍보하고 있다. 허나 실상은 그리 체감되지 않는 이유는 뭘까?

 

드뎌 "생명을 살리자", 사랑, 인류애를 실천하는 대표 사회단체 대한적십자사(총재: 김철수)가 나섰다. 어울려 중세사 이후 현대사에 이르도록 경제.정치.교육.문화 등 사회제반 분야에 중심지인 경기지방에 어울린 백두대간 한남정맥의 큰산 광교산 자락에 자리한 경기대학교(총장: 이윤규)도 나섰다.

 

오호, 이 얼마만인가! 근면, 자조, 협동으로 너와 나 일심으로 하나되어 잘살기운동인 새마을운동이 끝내 <한강의 기적>을 낳지 않았나?

턴소중립실천운동 또한 선택, 의무가 아닌 G-2진입을 위해 필연인 우리의 국격, 품격인게다.

고품격 코리아를 위해 진리탐구기관 경기대와 대한적십자사가 너와 내가 되어 손을 잡았다.

일심을 축으로한 초심은 금강인게다.

 

어찌 예견했으랴만 <금강에 살어리랏다>. 테너의 우렁찬 소리에 몸이 울듯, 광교산자락에 선보인 두 기관.단체가 길을 여니 학생.지역민이 어울린 합창이 200 물길이 서해로 나가 남태평양으로 흘러 지구촌 인류애 탄소중립 실천의 전범이 되리라.

 

훗날 기억되리라! 그날 이후 내집의 음식물 쓰레기와 온.냉방기에 내 손길이 갔음을…

 


포토뉴스

더보기

섹션별 BEST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