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3 (일)

  • 구름많음강릉 24.0℃
  • 구름많음서울 28.7℃
  • 맑음인천 26.0℃
  • 구름조금수원 27.7℃
  • 구름많음충주 27.2℃
  • 구름많음대전 27.6℃
  • 구름많음대구 28.4℃
  • 흐림전주 26.4℃
  • 구름많음울산 27.1℃
  • 구름많음광주 27.4℃
  • 흐림부산 24.9℃
  • 구름많음순천 25.4℃
  • 흐림제주 26.3℃
  • 구름많음천안 27.3℃
  • 구름많음경주시 29.0℃
  • 구름많음거제 25.8℃
기상청 제공

경기도교육청

경기도교육청, 교육공동체와 자율선택급식 현장 지원방안 모색

16일, 자율선택급식 협의체 결과보고회 개최

 

 

 

[ 포에버뉴스 김경순 기자 ] 경기도교육청이 16일 오후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자율선택급식 공감대 확산을 위해 자율선택급식 협의체 결과보고회를 개최했다.

 

‘자율선택급식’은 학생의 자율권과 선택권을 확대하는 급식으로, 카페테리아 급식 정책을 교육공동체가 쉽게 이해하고 정책 취지를 잘 전달할 수 있도록 공공언어로 다듬었다.

 

도교육청은 지난 10월부터 교육지원청 급식담당자, 영양(교)사, 장학사, 외부 전문가, 조리 종사원 등 50명이 참여해 자율선택급식 추진 협의체를 운영했다.

 

협의체에서는 ▲정책지원 ▲메뉴 디자인 ▲영양·식생활 교육 ▲공간 ▲현장실행 5개 분과별로 현장의 자율선택급식 운영방안을 함께 모색했다.

 

또, 도교육청은 지난 11월부터 학생이 스스로 선택하는 자율배식과 선택식단, 주 1~2회 샐러드바를 운영하는 자율선택급식 사전 운영학교 10곳을 운영했다.

 

결과보고회는 5개 분과별 운영 결과와 자율선택급식 사전 운영교의 운영사례를 공유했으며, 학생, 학부모, 영양(교)사, 조리(실무)사, 업무담당자 등 130여 명이 참석했다.

 

협의체 5개 분과에서는 ▲학교급식 설문조사 ▲학교 선택식단 사례 취합 ▲영양・식생활 교육자료 개발 ▲식당 공간 활용 방안 ▲자동화 시스템 검토 ▲운영사례집 제작 ▲현장 의견수렴 등 운영 결과를 발표했다.

 

이 자리에 참석한 교직원은 “자율선택급식을 운영하며 학생들의 급식 만족도가 높아졌으나 학교 구성원들의 협조가 꼭 필요하다”라고 말했다.

 

사전 운영 중인 학교의 한 학부모는 “아이가 급식 시간에 어떤 음식을 선택할지 기대하며 학교에 가는 것을 보고 아이가 배려받고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도교육청 이현철 교육협력국장은 “자율선택급식은 학생들이 자율적으로 음식을 선택하며, 보다 행복한 학교급식을 제공하는데 목적이 있다”라며 “현장의 어려움과 우려에 대해 충분히 공감하고 있으며 현장과 소통하며 다양한 목소리를 듣고 어려움을 해소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교육청은 협의체와 사전 운영교 운영 결과를 바탕으로 자율선택급식 모델학교를 75교 선정・운영할 계획이며 전문지원단을 구성해 연수, 컨설팅 등을 통해 현장을 지원할 계획이다.


포토뉴스

더보기

섹션별 BEST

더보기